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메디시티대구는 의료기술 및 서비스에 앞서가는 대한민국 의료특별시의 새로운 이름입니다.

제목
‘대구의료관광’ 2019년 점프를 노린다 ! 이전글다음글
작성자
김승호
작성일
2018-12-11
내용
출처 : 환경일보 2018-12-11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대구의료관광’ 2019년 점프를 노린다 !해외의료관광홍보센터장 및 빅바이어 7개국 30여명 대상 컨퍼런스 개최

[대구=환경일보] 최문부 기자 = 대구시는 지난 12.8.(토) 대구의료관광해외홍보센터장 및 해외 빅바이어 7개국 31명을 대상으로 의료관광의 도약을 목표로 한 ‘대구의료관광 점프인투 2019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2019년 메디시티대구 10주년을 맞이하여 대구의료관광 산업의 한단계 도약과 해외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대구의 파트너로서 해외에서 많은 활동을 하고 있는 의료관광해외센터 관계자와 빅바이어를 대상으로 기획되었으며, 대구시 및 의료관광진흥원 관계자 포함 60여명이 참석하였다.  

대구경북 상생의 일환으로 경주 현대호텔에서 개최된 ‘대구의료관광 점프인투 2019 컨퍼런스’는 대구의료관광 성과 발표, 향후추진계획, 언어권별 유치성공 사례,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대구시는 유치국가 다변화, 해외유치에이전시 연계방안, 국가별 상품개발 등 유치정책을 발표하였고 참석한 해외관계자들도 유치사례와 더불어 국가별 상황, 의료관광 점프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는 등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올해 200여명의 환자를 대구로 송출하고 있는 러시아 의료관광해외홍보센터장 손 그레고리는 “러시아에서 대구를 직접 방문하기에는 불편함과 환율상승의 어려움이 있지만 메디시티대구의 경쟁력은 이미 입증된 만큼, 의료 및 다양한 옵션상품을 결합한다면 더욱 경쟁력이 있을 것”이라며 “대구취항노선이 추가 신설되기를 희망하며 사업파트너로서 더 많은 의료관광객을 대구로 송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컨퍼런스 행사 전날인 7일에 이번 행사에 참석한 7개국 30여명에 대한 성형·피부·치과·한방 및 약령시·동성로 등 의료관광투어와 행사당일 대구경북 상생의 일환으로 경주 불국사 관광지 투어도 진행했다.  

대구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해외홍보센터 및 빅바이어와 상생·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되었으며, 이들과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2019년 의료관광객 유치에도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첨부파일
자료 담당자 :
대구의료관광진흥원 이은영 Tel. 053-253-1576
최근자료수정일 :
2019.06.03

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